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븐일레븐, 업계 최초 모바일 추석 선물세트 판매

최종수정 2014.08.19 08:23 기사입력 2014.08.19 08:23

댓글쓰기

세븐일레븐, 업계 최초 모바일 추석 선물세트 판매

세븐일레븐, 업계 최초 모바일 추석 선물세트 판매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업계 최초로 모바일 채널을 활용한 선물세트 판매에 나선다.

세븐일레븐은 이달 31일까지 국내 대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카카오톡의 선물샵 내에 '추석선물 특선 코너'를 마련하고 20~30대 젊은 고객층을 겨냥한 맞춤형 상품을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

판매 상품은 총 7종으로 주변 동료나 지인에게 부담 없이 선물할 수 있는 저가형 핸드크림 세트(1만2000원~1만3000원) 2종과 부모님 건강을 위한 효도 선물로 홍삼 선물세트 3종(4만5000원~5만5000원)을 선보였다.

그 외 스마트폰에 담긴 사진이나 영화 등을 대형 화면으로 볼 수 있는 빔프로젝터 스톰빔(39만9000원)과 고급 티세트 트와이닝 아쌈어드벤처(13만5000원)도 판매한다.

상품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는 구매 금액에 따라 1000원~3만원의 모바일 상품권이 지급되며 구매 상품은 5일 이내 원하는 주소지로 무료 배송된다.
지난 7월 업계 최초 모바일 쇼핑 앱(App) 출시에 이어 이번 추석 선물세트 판매까지 세븐일레븐이 모바일 마케팅을 강화하는 이유는 최근 젊은 소비자들 사이에 모바일 채널을 활용한 선물 주고 받기가 주요 인맥 관리 수단으로 자리 잡으면서 관련 시장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모바일 결제 매출은 지난해 전년 대비 117.4% 증가했고 올해도 상반기 기준 86.9% 높은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황진복 세븐일레븐 마케팅팀장은 "스마트폰을 주로 사용하는 젊은 층은 편의점의 주된 고객이기 때문에 모바일 연계 마케팅의 중요성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간편하고 빠른 원스톱 선물 구매를 선호하는 20~30대를 중심으로 좋은 반응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