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석 제수음식 비싸도 국산 사겠다"-옥션 설문

최종수정 2014.08.11 10:26 기사입력 2014.08.11 10:26

댓글쓰기

받고 싶은 선물은 '현금'…차례 음식 지출비용 응답 '20만원 내외'가 가장 많아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네티즌들은 올 추석 준비에 가격이 높아도 국산 식재료를 활용할 예정이며 대신 가격 부담 때문에 음식 종류나 양은 줄이겠다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옥션(auction.co.kr)에 따르면 이달 7일까지 회원 143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추석 소비 계획' 설문조사 결과, '비싸도 되도록 국산 음식재료를 살 것'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38.2%'에 달했다. '대체 수입식품으로 대부분 준비하겠다'는 의견은 14.5%에 그쳤다.

비용 부담 때문에 '제수음식 종류나 양을 줄일 예정'이라는 응답자는 37%를 차지한 반면 '양을 줄일 생각이 없다'고 답한 비율은 10.2%에 그쳤다.

이른 추석으로 사과, 배 등의 제철과일 물량이 줄고 육류가격도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제사상에 쓸 가능성이 가장 높은 대체품목을 묻는 질문에는 '수박, 참외 등 국산 과일'(48%), '한우 대신 수입 쇠고기'(38.3%), '햅쌀 대신 묵은 쌀'(7.1%), '체리, 바나나 등 수입과일'(6.6%) 순으로 나타났다.
추석선물로 계획하는 품목과 받고 싶은 선물이 서로 달라 눈길을 끌었다. 선물할 품목으로는 '참치, 오일, 비누 등 생활선물세트'(32%), '과일'(19.2%), '홍삼 비타민 등 건강식품'(19%) 순이었다. 반면 추석선물로 받고 싶은 품목은 '현금 또는 상품권'(50.8%), '육류'(17.6%), '생활선물세트'(11%)가 각각 1~3위를 차지했다.

차례 음식 준비로 예상되는 지출비용은 '20만원 내외'(31.2%)가 가장 많았으며 30만원 내외(22.3%), 15만원 내외(16%), 25만원 내외(12%)가 뒤를 이었다.

한편 옥션은 추석 장바구니 물가 부담 해소를 위해 추석선물 할인 판매, 카드 12개월 무이자 할부혜택을 주는 '추석선물대전'을 다음달 3일까지 진행한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