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아 뱃살 접힌 사진에 조성모 "저 정도는 원래 있어야"

최종수정 2014.07.18 09:12 기사입력 2014.07.18 09:12

댓글쓰기

민아 뱃살 사진 화제(사진:MBC 별바라기 캡처)

민아 뱃살 사진 화제(사진:MBC 별바라기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민아 뱃살 접힌 사진에 조성모 "저 정도는 원래 있어야"

걸스데이 민아의 뱃살사진이 화제다.
17일 밤 방송된 MBC '별바라기' '대세 스타특집'에서 걸스데이 (소진 민아 유라)가 출연했다.

이날 스타들의 뱃살, 헛소리, 개명 등 다양한 키워드를 공유하던 중 걸스데이 팬은 "지금은 관리 많이 했지만, 데뷔 초 민아 언니도 꽤 뱃살로 유명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조성모는 "저 정도는 원래 있어야 하는 거 아니냐?"고 대수롭지 않게 여겼다.
이후 스튜디오에서는 민아의 무대 위 뱃살 사진이 공개됐다. 민아는 소스라치게 놀라며 쿠션을 집어던지는 등 굴욕 사진에 귀엽게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송은이는 "나는 진짜 이게 뱃살이라고 공개한다는 게 이해가 안 된다"고 이해를 하지 못했으나, 민아는 "저때 살이 조금 쪘다"고 고백했다.

이날 민아 뱃살을 접한 네티즌은 "민아 뱃살, 저건 살도 아님" "민아 뱃살," "민아 뱃살, 저건 애교" "민아 뱃살, 날씬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