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함평군 강소농 ‘농장방문 현장 크로스 컨설팅’ 실시

최종수정 2014.07.11 10:08 기사입력 2014.07.11 10:08

댓글쓰기

함평군(군수 안병호)이 함평농업기술센터에서 함평군 강소농을 대상으로 현장 크로스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함평군(군수 안병호)이 함평농업기술센터에서 함평군 강소농을 대상으로 현장 크로스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작지만 강한 강소농 농장 방문 현장 고민 상담 컨설팅”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함평군(군수 안병호)이 함평농업기술센터에서 함평군 강소농을 대상으로 현장 크로스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농장 방문을 통해 ‘현재 농장의 문제점은 무엇이고 장점은 무엇이며 내 농장이라면 어떻게 경영에 변화를 줄 것인가?’ 라는 주제를 가지고 좋은 세상 바라기 최병석 대표를 초빙해 실시됐다.

최 대표는 “농촌 또한 무한경쟁에서 비켜갈 수 없다”며 “고객의 마음을 움직이고 매혹시키기 위해서는 그에 맞는 홍보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고객층을 다분화해 판매물품을 만들어야 하고 연령대별, 남성별, 여성별 등 고객중심으로 모든 것을 생각하고 감동시키기 위해 모든 자원을 집중해야한다는 것이다.
농촌이 단순한 생산에서 탈피해 농촌관광, 교육농장 등 가공과 서비스가 융합되는 6차 산업으로 변화하는 추세에 맞춰 새로운 기법을 도입해야한다는 것이 최 대표의 설명이다.

참석자들은 강의 후 현지 농장을 방문하여 ‘어떻게 하면 농산물에 고부가가치를 부여해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누고 강사에게 조언을 구했다.
함평군(군수 안병호)이 함평농업기술센터에서 함평군 강소농을 대상으로 현장 크로스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함평군(군수 안병호)이 함평농업기술센터에서 함평군 강소농을 대상으로 현장 크로스 컨설팅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에 참석한 성점숙(학교면) 씨는 “회원들이 바라본 농장의 잘된 점, 개선방안 등을 조별로 발표하고 종합적으로 토의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내가 미처 생각하지 못한 아이디어들이 많아 농장경영에 무척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양범 함평농업기술센터 경영개선담당은 “우리 지역이 가진 자원에 생태, 예술, 관광을 접목한 6차 산업을 주도할 리더를 양성하기 위해 작지만 강한 중소가족농(강소농)을 지속적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