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미살인사건 용의자 문씨 숨진채 발견…문씨 아내 손씨도 흉기에 10군데나 찔려

최종수정 2014.07.05 09:45 기사입력 2014.07.05 09:45

댓글쓰기

구미살인사건 용의자 문씨 숨진채 발견

구미살인사건 용의자 문씨 숨진채 발견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구미살인사건 용의자 문씨 숨진채 발견…문씨 아내 손씨도 흉기에 10군데나 찔려…

구미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가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손모(41·여)씨 사망 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추정됐던 남편 문모(43)씨가 4일 목을 매 숨진 채로 발견됐다.

구미경찰은 "이날 오전 10시50분께 구미시 형곡동 한 4층 건물에서 문씨가 목을 맨 채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앞선 3일 문씨의 아내 손씨는 경북 구미 살해 현장에서 발견될 당시 아반떼(남편 소유) 승용차 안에서 가슴 부위에 날카로운 흉기로 무려 10여군데나 찔려 있었다.
경찰은 남편 문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