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청, 월드클래스 300 지정서 수여

최종수정 2014.06.13 10:30 기사입력 2014.06.13 1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13일 서울 르네상스 호텔에서 '2014년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 지원 대상으로 선발한 56개 기업에게 지정서를 수여했다.

이 프로젝트는 오는 2017년까지 세계적 전문기업 300개를 육성하기 위해 성장의지와 잠재력을 갖춘 유망 중소·중견기업을 선정, 집중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총 100개 기업을 뽑았으며, 올해는 4단계 심층 평가를 통해 56개사를 추가 지정했다.
이날 지정서를 받은 기업들은 앞으로 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정책금융기관 등으로 구성된 20개 지원기관 협의체를 통해 연구개발, 해외진출, 인력, 금융, 경영 컨설팅 등에 관한 맞춤형 종합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올해는 민간 금융기관인 농협과 하나은행이 지원기관으로 추가돼 기업 대출금리를 최대 1.8%까지 완화 적용하고, 해외진출 시 현지금융지원, 금융컨설팅 무료제공, 각종 수수료 면제, 전담직원제 운영 등의 우대 서비스를 시행할 계획이다.

한정화 청장은 "월드클래스 300 기업들은 대한민국 국가대표라는 자부심을 갖고 창조경제를 이끌 당당한 주역이 되어달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