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원시 16개 일반·특성화고 교육역량예산 6억 지원

최종수정 2018.08.15 17:45 기사입력 2014.06.11 15:17

댓글쓰기

수원시의 좋은고 육성사업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태장고 학생들이 자기주도학습을 하고 있다.

[수원=이영규 기자]경기도 수원시가 관내 16개 일반고 및 특성화고교에 교육역량 향상을 위한 예산 6억원을 지원한다.

수원시는 10일 '2014년 좋은고 육성 지원 사업'평가를 실시해 일반고 13개교와 특성화고 3개교 등 모두 16개교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는 일반고 중 태장고등학교가 최우수 평가를 받아 7000만 원을 지원받는다. 우수상을 받은 7개 학교는 각 5000만원, 장려상을 받은 2개 학교는 각 3000만원이 지원된다.

특성화고 중에서는 수원공고가 최우수 평가를 받아 5000만원을 지원받는다. 우수 및 장려상을 수상한 학교는 각각 4000만원, 3000만원의 지원금을 받는다.

시는 평가의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수원지원교육청과 교사들의 현장 의견을 대폭 수렴했다.
시는 대학 진학실적, 학업 성취도 향상도, 취업실적, 학생 교육환경 등 정량적 평가와 2013년 특성화 사업성과 2014년 특성화 사업 추진계획 및 예산계획 등 정성적 평가를 실시했다.

시는 학교에 보조금 예산편성의 자율권을 최대한 부여해 좋은고 육성지원 사업에 대한 학교와 교사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또 예산부족으로 추진할 수 없었던 여러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했으며 학생들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시키는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시는 관내 학교의 교육경쟁력을 높이고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도록 매년 좋은고 평가를 실시해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