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양이는 있다' 전효성 "작품 접하자마자 캐릭터에 반했다"

최종수정 2014.06.05 14:58 기사입력 2014.06.05 14:58

댓글쓰기

전효성

전효성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시크릿 전효성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의 한 장소에서 열린 KBS1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극본 이은주, 연출 김원용)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극중 캐릭터의 매력에 대해 밝혔다.

그는 "시놉시스를 읽자마자 한수리 역할을 탐냈다"며 "결코 미워할 수 없는 '허당스러움' 가득한 악역이다. 이 드라마에서 가장 고양이 같은 사람"이라고 전했다.

또 "이를 위해 꾸준히 연기 수업을 받고 있다"며 "전작인 '처용'에서의 경험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전효성은 잡지사 사진기자 한수리 역할을 맡았다. 한수리는 부모님에게 귀여움을 받으며 귀하게 자란 딸로 약간의 공주병을 가졌다.

'고양이는 있다'는 고양이를 인연으로 만난 두 남녀의 이야기다. 이들은 잊고 지내던 자신의 꿈을 되찾고 가족의 사랑과 소중함을 깨우치게 된다. 오는 9일 오후 8시25분 첫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