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호텔킹' 김해숙, 진태현과 비밀 대화 '그는 아군인가 적군인가?'

최종수정 2014.05.25 22:58 기사입력 2014.05.25 22:58

댓글쓰기

김해숙과 진태현 /MBC '호텔킹' 방송 캡처

김해숙과 진태현 /MBC '호텔킹'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김해숙이 25일 오후 방송한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극본 조은정, 연출 김대진 장준호)에서 아들과 호텔 경영에 대한 비밀스런 대화를 주고받았다.

이날 백미녀(김해숙 분)는 아들 로먼 리(진태현 분)와 은밀한 장소에서 만났다. 백미녀는 그에게 총지배인 차재완(이동욱 분)을 만만하게 보지 말 것을 요구했다.
또 "생각보다 오래 걸리긴 했으나 이제 다 왔다"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이는 앞으로의 극 전개에 대해 호기심을 자극하는 대화였다.

로먼 리는 진지하면서도 여유로운 표정으로 백미녀의 말에 대답했다. 그리고 차후 자신의 할 일에 대해 물었다.

백미녀는 천천히 들릴 듯 말 듯 작은 목소리로 "아모네"라고 전했다. 로먼 리는 그 말을 지키려고 이내 아모네(이다해 분)에게 접근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로써 백미녀는 호텔 씨엘의 후계자 문제를 둘러싸고 꼬여버린 실타래를 풀 열쇠로 등극했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