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주 유골, 420여구 축구공원서 발견 과거 이곳에서 무슨일이…

최종수정 2014.05.16 07:14 기사입력 2014.05.16 07:14

댓글쓰기

▲청주 휴암동 축구공원에서 유골 420여구가 발견됐다.(사진:청주시 제공)

▲청주 휴암동 축구공원에서 유골 420여구가 발견됐다.(사진:청주시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청주 유골, 420여구 축구공원서 발견 과거 이곳에서 무슨일이…

청주 휴암동 축구공원 건설 현장에서 유골 420여구가 무더기로 발견돼 연일 화제다.
지난 14일 청주 흥덕경찰서는 "13일 오후 5시께 청주시 흥덕구 휴암동 흥덕지구 축구공원 문화재 발굴 현장에서 공사현장 소장 조모(45)씨 등 현장 근로자들이 유골 30여구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에 15일 추가 발굴에 나선 청주시는 "420여구의 유골을 발견했다"며 "발견 당시 이 유골들은 비닐에 25구 정도씩 묶여 싸여 있었다"고 전했다.

청주시 관계자에 따르면 휴암동 축구공원 건설 공사 현장은 과거 공동묘지 터로 1993년 산남 2택지지구개발 당시 무연고 분묘의 유골을 이곳 공동묘지에 이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주시 관계자는 "앞으로 관계 법령에 따라 입찰을 통해 처리 업체를 선정해 화장 처리한 뒤 납골당에 봉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주 유골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청주 유골, 오싹하다" "청주 유골, 무슨일이야?" "청주 유골, 발견자는 놀랐겠다" "청주 유골, 공동묘지였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