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먼디파마, 지노베타딘 심포지엄 마쳐

최종수정 2014.04.29 11:22 기사입력 2014.04.29 11: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한국먼디파마는 약국과 지노베타딘이 함께하는 여성청결캠페인 'GYNO 심포지엄'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29일 밝혔다.

심포지엄은 지난 27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약사를 대상으로 ‘여성 민감한 부위의 건강’을 주제로 진행됐다.
류지원 산부인과 전문의와 정강희 약사, 주경미 약학박사가 강연자로 나서 여성 민감한 부위의 불편한 증상을 중심으로 ‘민감한 부위의 증상 및 원인에 따른 치료법’, ‘약국에서 여성청결 상담과 관리’ 등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첫 강연을 시작한 류지원 산부인과 전문의는 ‘질염의 증상 및 원인에 따른 치료’를 주제로 대표적인 여성 질환인 질염이 발생하는 원인과 그에 따른 다양한 증상 및 치료 방법에 대해 강의했다.

두번째 강연자인 정강희 약사는 약국에서의 여성청결 상담과 관리라는 주제로 10명중 7명이 경험하는 증상에 대해 바르게 대처하지 못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약사들이 올바른 복약지도를 할 것을 당부했다.
마지막 강연자로 나선 주경미 박사는 ‘Girl-Lady-Mom과 함께하는 GYNO story’를 중심으로 여성 민감한 부의의 증상을 보호하는 방법에 대해 경험을 바탕으로 설명했다.

송영래 한국먼디파마 컨슈머 사업부 이사는 “이번 심포지엄은 약국과 함께 여성의 청결에 대한 정보와 중요성을 함께 나누기 위해 마련한 자리”라며 “지노베타딘은 앞으로도 일반의약품 학술 교류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여성들의 청결과 건강한 삶을 지원하는 조력자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노베타딘은 여성 국소 부위 관리를 위한 약국 매출 1위 여성세정제1로, 여성들이 흔히 겪는 냄새, 가려움증, 분비물 등의 증상 완화에 효과가 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