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銀 "김종준 행장, 남은 임기 완주할 것"

최종수정 2014.04.20 10:22 기사입력 2014.04.20 10:22

댓글쓰기

▲김종준 하나은행장

▲김종준 하나은행장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김종준 하나은행장은 일부에서 제기되는 사임설에 관련해 내년 3월까지 남은 임기를 마치기로 결정했다.

20일 하나은행에 따르면 김 행장은 은행 안팎의 위기상황을 감안해 임기 만료시까지 은행장 직무를 수행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금융권 전반에 수익성 확보와 효율적인 경영관리가 최우선시 되는 시점에서 은행장 부재는 조직 내 혼선을 낳을 수 있다"며 "김 행장은 평생을 몸담아온 하나금융그룹의 조직 안정과 발전을 위해 끝까지 헌신할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그동안 추진했던 정책들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남은 임기동안 임직원의 역량과 실행력 극대화에 주력할 계획"이라며 "외환은행 등 계열사와의 시너지 확대를 위한 노력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행장은 지난 17일 열린 금융감독원 제재심의위원회에서 하나캐피탈 사장 재직 시절 미래저축은행에 대한 부당 지원과 관련 ‘문책경고’에 해당하는 중징계를 받았다. 이에 따라 김 행장은 내년 3월까지 임기를 마친 뒤 향후 3년 동안 금융권에 재취업할 수 없게 됐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