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채 받으러 광주로 온 여성 2명 실종…경찰수사

최종수정 2014.04.11 17:20 기사입력 2014.04.11 17: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천안지역에서 사채 빚을 받으러 광주로 온 40대 여성 두 명이 연락이 끊겨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충남 천안경찰서와 광주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A(41·여)씨와 B(43·여)씨가 지난 9일 실종됐다는 신고가 이날 접수됐다.

사채업을 하는 것으로 알려진 A씨는 빚을 받으러 가겠다고 지인들에게 말한 후 B씨와 함께 광주지역을 찾았다.

A씨 일행은 광주에서 다른 남성을 만나 전남 곡성 지역의 모 저수지에 낚시하러 간 후 연락이 끊겼다.
경찰은 A씨 일행과 함께 낚시를 간 남성 3명 중 1명을 조사했다.

천안경찰서의 공조수사 요청을 받은 광주 동부 경찰은 A씨와 B씨의 휴대전화 발신이 끊긴 전남 곡성 지역 일대를 수색하는 한편 범죄와의 연관성이 있는지도 수사하고 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