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安 제안에 대한 대통령 응답, 국민이 지켜보고 있다"

최종수정 2014.04.06 12:34 기사입력 2014.04.06 12: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박수현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변인은 6일 "새정치민주연합은 국민화합과 소통을 주창한 박근혜 대통령께서 내일 안철수 대표의 회동 제안에 응답하실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지난 대선에서 48%의 국민적 지지를 받았고 43.3%의 국회의석을 갖고 있는 제1야당의 요청을 묵살한다면 '반쪽'의 정국 운영을 하겠다는 것과 다름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지난 달 30일 박 대통령에게 기초선거 정당 공천 폐지 문제를 비롯한 정국 현안을 논의하자고 회동을 제안했는데 일주일이 지나도록 응답이 없다"고 전했다.

이어 "엊그제 안 대표는 청와대 면회실을 찾아가서 면담 신청서를 직접 작성했고 '회동 장소와 형식에 구애받지 않겠다'는 뜻도 전했다"며 "내일까지 답변을 달라고 요청했고 아직 청와대의 응답은 없다"고 설명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국민들께서 지켜보고 있다"면서 "우리는 박 대통령이 제1야당 대표의 제안을, 그것도 청와대까지 직접 찾아가서 정중하게 요청하기까지 한 제안을 결코 가볍게 여기지 않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