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남북고위급 회담에 금강산·DMZ테마주 ↑

최종수정 2014.02.12 10:14 기사입력 2014.02.12 10: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남북 고위급 회담이 열리면서 금강산 관광 테마주와 비무장지대(DMZ) 세계평화공원 조성 관련주들이 상승세다.

12일 오전 9시57분 현재 코스피 시장에서 현대상선 은 전일보다 1250원(9.16%) 오른 1만4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상선은 금강산 관광이 재개되면 수혜를 받을 종목으로 꼽힌다.

이밖에 수혜 종목인 재영솔루텍 도 전일보다 160원(9.97%) 뛴 1765원, 이화전기 는 30원(5.03%) 오른 626원, 광명전기 는 95원(4.19%) 오른 2360원에 거래 중이다.

DMZ 평화공원 관련주들도 오름세다. 일신석재 는 100원(8.26%) 오른 1310원, 이화공영 은 320원(6.06%) 오른 5600원, 코아스 는 110원(6.71%) 상승한 1750원, 는 25원(2.15%) 오른 1190원을 나타내고 있다.

남북 고위급 회담은 이날 오전 10시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7년 만에 개최됐다. 회담의 주요 내용은 이산가족 상봉 정기화, 금강산 관광 재개 여부 등이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