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모텔서 출산한 10대 소녀, 창문으로 아기 버려

최종수정 2014.01.17 08:52 기사입력 2014.01.17 08:52

댓글쓰기

모텔서 출산한 10대 소녀, 창문으로 아기 버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신생아를 모텔 창밖으로 버려 숨지게 한 혐의로 10대 소녀가 붙잡혔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모텔에서 아기를 출산한 뒤 창밖으로 버려 숨지게 한 혐의(살인 등)로 A(17)양을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양은 지난 14일 오전 5시께 부산 북구의 한 모텔 6층에서 아기를 출산한 뒤 아기를 모텔 창문 밖으로 던져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창밖으로 던져진 아기는 모텔 주차장 천막 위로 떨어져 숨졌다.

A양은 사건 발생 하루 전인 13일 오후 8시20분쯤 남자친구인 B(19)군과 모텔에 투숙한 뒤 화장실에서 혼자 아기를 낳은 것으로 확인됐다.

A양은 경찰조사에서 "배가 아프다고 해 남자친구에게 4차례에 걸쳐 약을 사러 보낸 사이 혼자 아기를 출산해 창문으로 던졌다"며 "아기를 출산한 사실을 들키면 버림 받을까봐 해서는 안 될 일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고등학교를 중퇴한 뒤 편의점 등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 지난해 4월 전 남자친구인 C(17)군과 사귀면서 임신했다.

A양은 현재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병원에서 치료를 받으며 조사를 받고 있다. B군은 경찰 1차 조사결과 범행을 공모했다는 혐의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