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18일부터 부동산 관련 증명서 통합 발급

최종수정 2014.01.16 16:28 기사입력 2014.01.16 16:28

댓글쓰기

"토지대장 등 부동산 관련 서류 15종을 1종으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는 오는 18일부터 토지대장 등 부동산 관련 증명서를 하나로 통합 발급하는 ‘부동산 일사편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부동산 일사편리’ 기존 규격화된 개별 서식으로만 발급되던 부동산 정보를 통합해 종합형, 선택형 등 다양한 맞춤형 정보 형태로 제공하게 된다.

부동산 관련 공부 총 18종 가운데 통합 발급 대상은 지적 7종, 건축물 4종, 토지이용 1종, 가격 3종 등 15종이다. 토지(건물) 등기 기록 등 3종은 올해 말까지 정비 후 통합 발급 시행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온나라 부동산정보 통합포털(www.onnara.go.kr)’에서 인터넷을 통한 열람·발급도 가능하다.

개별 공부 발급 시 수수료는 현재 4800원~6000원 소요됐지만, 통합 발급으로 필지 당 종합형이 1500원, 필요한 정보만 선택한 맞춤형은 1000원으로 수수료가 크게 절감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