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세먼지에 '실내공기 관리 가전제품' 판매↑

최종수정 2014.01.15 09:47 기사입력 2014.01.15 09:02

댓글쓰기

▲ 하이마트 대치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공기청정기, 에어워셔, 프리미엄 청소기 등 인기 가전제품들을 살펴보고 있다.

▲ 하이마트 대치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공기청정기, 에어워셔, 프리미엄 청소기 등 인기 가전제품들을 살펴보고 있다.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올겨울 미세먼지 증가로 실내 활동이 늘어나면서 실내공기 관리 가전제품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다.

15일 롯데하이마트에 따르면 이달 1~14일까지 2주간 공기청정기와 에어워셔, 청소기 등 실내공기 관리와 관련된 가전제품의 판매량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크게 상승한 가운데 공기청정기 매출이 350%가량 증가했다.
현재 하이마트에서 판매 중인 삼성전자, 위닉스 등의 공기청정기 모델 모두 고른 판매수치를 나타내고 있으며, 인기가 지속됨에 따라 신규 모델도 매장에 추가로 비치할 계획이다.

제균 및 공기정화 기능에 실내습도 유지를 겸한 에어워셔도 같은 기간 판매량이 2배 이상 증가했다. 미세먼지 문제가 이슈로 부상함에 따라 위니아만도 등 주요 제조사들은 헤파필터로 공기청정 기능을 추가한 프리미엄 에어워셔 모델을 출시하기도 했다.

실내 활동이 상대적으로 늘어나면서 청소기 판매량도 작년보다 30% 늘었다. 특히 청소기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에 대한 관심도 크게 늘어나 먼지 배출을 최소화한 프리미엄 모델이 판매량이 4배 가까이 증가했다.
김성훈 롯데하이마트 상품팀 바이어는 "겨울철 미세먼지 이슈가 지속되면서 실내공기 관리 제품의 인기는 당분간 계속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