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상철 LGU+ 부회장 "도전정신으로 시장 선도하자"

최종수정 2014.01.05 09:00 기사입력 2014.01.05 09:00

댓글쓰기

신년사 '심안통선, 선즉제인' 재언급하며 가치 융합 강조

이상철 LGU+ 부회장 "도전정신으로 시장 선도하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영식 기자]LG유플러스가 3일부터 1박 2일간 충남 예산에서 ‘2014 리더 혁신 캠프’를 개최하고 시장 선도의 의지를 다졌다. 이상철 부회장은 리더들을 대상으로 ‘ICT 시장 선도를 위한 가치 창조 방법론’을 주제로 특강을 열었다.

먼저 이상철 부회장은 “도전이 없으면 실패도 없지만 성공도 없다. 결국 도전이 없으면 행복도 없다”며 리더들이 갖춰야 할 덕목으로 도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고객이 원하는 가치가 과거에는 품질, 가격, 스피드 등이었다면, 이제는 고객의 오감을 만족시키는 감성의 가치, 개개인에게 맞춰진 나만의 가치, 고객이 직접 뛰어들어 참여할 수 있는 가치, 그리고 남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가치로 변화하고 있다”며, “이 같은 가치를 남보다 앞서 제공하기 위해서는 기존에 통신사가 추구해온 가치 사슬에서 과감히 벗어나 다양한 가치가 서로 융합되는 ‘밸류 컨버전스(가치 융합)’를 이루어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이상철 부회장은 “심안(心眼)이 열리면 이 같은 가치들이 보이기 시작한다. 심안(心眼)을 갖게 되면 선(先)을 얻을 수 있고, 선(先)을 얻게 되면 모든 것을 이길 수 있다는 ‘심안통선, 선즉제인(心眼通先, 先則制人)’을 발휘한다면 여러분이 꿈꾸고 도전하는 목표를 반드시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역설했다.

마지막으로 이상철 부회장은 “우리가 갈 길은 패스트 팔로워(fast follower)가 아닌 시장 선도를 위한 퍼스트 무버(first mover)의 길이다. 고되고 험난한 길이겠지만 여러분이 개척할 그 길에 끝까지 함께 할 것”이라며 독려했다.
‘2014 리더 혁신 캠프’는 시장환경, 경쟁환경, 사회이슈 등 미래의 주된 이슈와 이에 대한 회사의 지향점을 점검하고 2014년 회사의 목표와 전략 방향을 공유하는 한편, 시장 선도를 위한 리더의 실행력을 강화하는 자리다. 총 500여명의 리더들을 대상으로 열린 이번 캠프의 주요 테마는 ‘시장을 선도하는 LG유플러스’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시장 선도의 의미를 재조명했다.

먼저 심리학자 토리 히긴스(Tori Higgins)의 ‘접근/회피 동기이론’을 기반으로 한 리더십의 이해 및 실행을 통해 시장 선도 조직의 면모를 되새기는 시간을 갖고, 각 본부별 2014년 목표 달성을 위한 결의의 장도 마련됐다.

또 지난 연말 LG유플러스 서울역 본사와 상암사옥, 부산 감전사옥에서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던 ‘U+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을 통해 마련된 총 1004매의 헌혈증과 1004만원 기금이 리더 혁신 캠프에서 혈액암 환아 지원을 위해 전달됐다.

4일 새벽에는 각 본부별로 덕숭산 산행에 올라 일출을 맞이하며 시장 선도를 향한 의지를 다지기도 했다.

김영식 기자 gra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