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톰슨, 말레이시아서 "30만 달러 잭팟~"

최종수정 2013.10.13 17:00 기사입력 2013.10.13 17:00

댓글쓰기

 렉시 톰슨이 사임다비 LPGA말레이시아 최종일 6번홀에서 티 샷을 하고 있다.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렉시 톰슨이 사임다비 LPGA말레이시아 최종일 6번홀에서 티 샷을 하고 있다.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렉시 톰슨(미국)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아시아스윙 2차전' 사임다비 LPGA말레이시아(총상금 200만 달러)에서 정상에 올랐다.

톰슨은 13일(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쿠알라룸푸르골프장(파71ㆍ6246야드)에서 끝난 최종 4라운드에서 2언더파를 보태 4타 차 우승(19언더파 265타)을 일궈냈다. 2011년 9월 나비스타클래식 우승에 이어 통산 2승째, 우승상금이 30만 달러다.
펑샨샨(중국)이 2위(15언더파 269타)다. 3타 차 2위로 출발한 이일희(25ㆍ볼빅)는 6, 7번홀 연속버디로 1타 차로 따라붙었지만 이후 3타를 까먹어 결국 1오버파로 공동 3위(12언더파 272타)로 밀려났다. 한국은 양희영(24ㆍKB금융그룹)이 5위(10언더파 274타), 최운정(23ㆍ볼빅)이 공동 6위(8언더파 276타)다. 세계랭킹 1위 박인비(25ㆍKB금융그룹)는 공동 32위(1언더파 283타)에 그쳤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