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 "오싹하네"

최종수정 2013.07.03 10:48 기사입력 2013.07.03 10:48

댓글쓰기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

▲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 게시물이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라는 제목으로 도서 주문에 얽힌 사연이 담긴 트윗 캡처물이 올라왔다.

게시자는 "한 지인이 '연쇄살인범'이라는 책을 주문했는데, 도서샵에서 문자 옴. [연쇄살인범이 2일 뒤 집에 도착합니다]"라고 설명했다. 단순히 책 배송 일정을 안내하는 문구이지만, 연쇄살인범이라는 단어 때문에 흠칫 놀랄 수도 있는 상황. 이에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라는 설명이 달렸다.

이틀 뒤 찾아오는 공포 게시물을 본 네티즌들은 "놀라긴 했겠다", "왠지 소름", "무서운 택배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