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일자리센터 11개월만에 5천번째 취업자 배출

최종수정 2018.08.15 23:15 기사입력 2013.05.14 10:26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 경기일자리센터가 지난해 7월 수원역에 상담실을 마련한 지 11개월 만에 5000번째 취업자를 배출했다.

경기일자리센터는 지난 9일 강흥만 씨(51ㆍ남)가 골판지 상자 제조업체인 화성시 팔탄면 소재 고문당인쇄에 입사해 5000번째 취업자로 기록됐다고 14일 밝혔다.
오산시에 거주하는 강 씨는 지난 4월 30일 경기일자리센터 수원역 상담실을 찾아 상담한 뒤 취업에 성공했다. 가구업체 영업부장으로 12년간 재직하다 경영 악화로 퇴사한 뒤 세 자녀를 키우는 가장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은 강 씨는 급여가 낮더라도 안정적으로 다닐수 있는 회사를 알아보던 중 경기일자리센터의 지원으로 고문당인쇄에 재취업하게 됐다.

경기일자리센터 수원역 상담실은 구인ㆍ구직자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 7월 3일 유동인구가 가장 많은 수원역에 문을 열었다. 그 동안 5만1505건의 상담을 실시해 3만1473건의 일자리 알선 실적을 기록했다. 하루 평균 15명이 취업에 성공한 셈이다.

도는 일자리센터 활성화를 위해 찾아가는 동행면접 확대, 상설면접장 운영, 수원역 광장을 활용한 열린 일자리 채용한마당 정례화, 다른 취업지원기관과의 협력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