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설렁탕'과 '곰탕'의 차이…"국물이 다르다?"

최종수정 2012.05.14 15:19 기사입력 2012.05.14 15:17

댓글쓰기

▲ 설렁탕(위)과 곰탕(아래)(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 설렁탕(위)과 곰탕(아래)(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하얀 국물에 파를 송송 썰어 넣은 설렁탕과 곰탕. 땀을 뻘뻘 흘리며 한 그릇 뚝딱 해치우면 힘이 나는 여름철 보양식인 설렁탕과 곰탕은 뭐가 다를까?

정답부터 말하면 설렁탕과 곰탕의 차이점은 국물에 있다. 설렁탕은 뼈와 내장, 머릿고기를, 곰탕은 질 좋은 고기를 중심으로 국물을 낸 것이다.
둘 다 국물을 내려면 오랜 시간을 끓여야 하지만 뼈에서 골수를 우려내는 설렁탕을 곰탕보다 더 오래 고아야한다. 잘 끓인 설렁탕은 뽀얀 색이 되고 곰탕은 노르스름한 빛이 돈다. 또 곰탕에는 면을 넣지 않는다.

설렁탕의 어원에 대해서는 여러 학설이 있다.

'조선시대 국왕이 선농단에서 제사를 지낸 후 소 한 마리를 통째로 넣고 국을 끓인 후 백성들과 나눠 먹은 것'에서 유래했다는 설과 고려 후기의 원나라 간섭으로 '슈루'를 먹기 시작하면서 몽골어인 '슈루'에서 유래했다는 설이 가장 대표적이다.
주상돈 기자 do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