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N, 'S게임본부' 신설..스마트폰게임 강화

최종수정 2012.02.15 15:57 기사입력 2012.02.15 15: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NHN(대표 김상헌)이 스마트폰 게임 사업 강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NHN 한게임은 스마트폰 게임 사업 강화를 위해 'S게임본부'를 신설하고 위의석 이사를 본부장으로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위의석 본부장은 NHN 플랫폼개발센터와 검색본부, 영업본부를 거쳐 NHN비즈니스플랫폼(NBP)에서 마케팅플랫폼사업본부장으로 근무하면서 검색광고와 디스플레이광고 사업을 이끌어 왔다.

향후 'S게임본부'는 자체 개발작과 퍼블리싱 등 한게임에서 출시하는 모든 스마트폰 게임들의 사업전략을 담당하는 부서인 스마트폰 게임사업그룹(그룹장 채유라)과 지난해 설립한 스마트폰게임 개발 자회사 오렌지크루(대표 박영목), 한게임 내부에서 스마트폰게임 개발과 품질을 관리하는 N+스튜디오센터(센터장 최현동) 세 축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