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에너지 닻 올렸다

최종수정 2012.01.02 10:41 기사입력 2012.01.02 10:41

댓글쓰기

나완배 부회장 등 참석 오늘 창립총회

▲나완배 GS에너지 부회장

▲나완배 GS에너지 부회장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GS 에너지가 2일 창립총회를 열고 에너지 사업에 본격적인 닻을 올렸다. 이날 총회에는 나완배 GS에너지 부회장을 포함 주요 임원진이 참석했다.
(주)GS가 보유한 GS칼텍스 지분(50%)을 물적분할해 탄생한 GS에너지는 기존 석유화학 사업을 확장, 토탈 에너지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나 부회장은 최근 문을 연 홈페이지를 통해 "자회사인 GS칼텍스를 통해 석유, 석유화학, 윤활유 사업의 지속적인 경쟁력 강화에 노력하겠다"며 "신재생에너지, 대체에너지 등 신성장사업은 물론 LNG, 전력, 자원개발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토탈 에너지 솔루션을 추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에너지 관련 선도기술 확보를 위해 연구개발에 집중 투자하는 것은 물론 전략적 해외사업 진출도 추진한다"고 덧붙였다.
GS에너지는 총 자산 4조3880억원으로 전략적 해외사업 진출, 가스 및 전력사업의 통합벨류 체인 구축, 신에너지 사업 육성, 유전 및 전략광물 등 자원확보 등을 추진한다.

아울러 GS칼텍스와 함께 에너지 사업에서 시너지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최근 허동수 GS칼텍스 회장은 임직원들에게 "전략적 해외진출 및 미래 신성장 사업을 위하여 새로운 플랫폼을 마련한 것"이라며 "GS칼텍스는 기존 사업의 핵심역량을 더욱 집중해 본원적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현길 기자 ohk041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