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진 로고 단 차량 재난구호 현장 누빈다"

최종수정 2010.09.09 09:40 기사입력 2010.09.09 09: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한진 그룹은 9일 서울 중구 정동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지창훈 대한항공 총괄사장, 김영자 대한적십자사 부총재, 윤병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0 한진그룹 구호 활동용 5인승 밴 차량 전달식'을 열고 대한적십자사 측에 구호용 승합차 22대를 전달했다.

이날 한진이 전달한 승합차는 총 5억원 규모로 서울 부산 인천 등 전국에 걸친 대한적십자사 산하 지사에 전달돼 소외계층 지원 및 이재민 구호 등 대한적십자사가 펼치고 있는 구호 활동에 사용된다.
지 사장은 "모든 임직원의 정성과 마음을 담은 구호 차량들이 어려운 이들에게 다시 설 수 있다는 희망을 전달해 주리라 믿는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계층을 넘는 다방면에 걸친 나눔 활동에 참여해 밝은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는 기업이 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