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강석우도 겪은 부작용…"백신 3차 접종 후 시력 저하, 모니터 화면 읽기 힘들다"

최종수정 2022.01.28 16:05 기사입력 2022.01.28 16:05

시력 저하·비문증 호소

배우 강석우(65)가 지난 27일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이후 시력 저하로 라디오 방송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사진=강석우 인스타그램 캡처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예은 기자] 배우 강석우(65)가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받은 뒤 시력이 저하됐다며 6년 동안 맡았던 라디오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강석우는 지난 27일 진행된 CBS 라디오 음악FM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에서 해당 방송이 마지막 방송임을 알렸다.

그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이후 한쪽 눈의 시력이 점점 나빠졌고, 모니터 화면의 글을 읽기 힘든 상황"이라며 "이 방송을 그만두지만 제 목소리나 얼굴은 다른 매체를 통해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청취자 여러분들 덕분에 용기를 가질 수 있었다, 더 좋은 사람으로 살겠다. 6년이 넘는 시간 동안 함께 해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강석우는 시력 저하 이외에도 비문증을 겪었다고 전했다. 비문증이란 눈앞에 먼지나 하루살이 같은 것들이 떠다니는 것처럼 느끼는 증상이다.

방송 마지막 부분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강석우는 해당 영상에서 '울지 마라'는 스태프에게 "그럼, 청취자분들이 많이 우시겠다"며 "3~4개월 정도 무념무상으로 쉬고 싶다"라고 말했다.


강석우는 지난 1987년 영화 '여수'로 데뷔했으며, 지난 2015년부터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 진행을 맡아왔다.


한편 미국 백신 부작용 보고 시스템(VARS)에 따르면 지난해 12월18일 기준 9531명의 미국인이 시야흐림을, 311명이 시력저하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에서도 시력저하 관련 백신 부작용 의심신고가 지난해 10월31일 기준 623건 보고됐다. 그러나 현재까지 보건당국은 백신 접종과 시력 저하 간 인과성이 없다는 입장이다.


나예은 기자 nye8707@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박민영 '화사한 미모'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연예가화제

  •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잘록한 허리'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