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양재 R&D혁신지구 내 AI지원센터 착공

최종수정 2021.05.11 13:01 기사입력 2021.05.11 13:01

댓글쓰기

서울시 AI지원센터 상상도

서울시 AI지원센터 상상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서울시는 오는 14일 양재 연구개발(R&D)혁신지구 내 '인공지능(AI)지원센터'를 착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센터는 옛 품질시험소 별관 부지(서초구 태봉로 108, 우면동 141번지) 5098.7㎡ 대지에 연면적 1만20㎡, 지하 1층, 지상 7층 규모로 조성된다. 완공되면 입주 스타트업 종사자와 연구원 등 500명 이상이 일하게 된다.

공사비로 317억원이 투입되며, 완공 목표 일정은 2023년 4월이다.


센터는 AI 분야 스타트업 육성과 전문인재 양성을 위한 핵심시설로, 스타트업, 연구소, 대학원 등 AI 산업을 이끌 핵심 주체들이 모이게 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시는 양재R&D혁신지구에 들어설 첫 대학원으로 국내 최초의 AI 대학원인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AI 대학원'을 지난해에 유치했으며, 센터가 완공되면 입주시킬 예정이다.

센터 1∼2층에는 AI 기업과 연구소를 위한 오픈라운지와 카페 등이, 2∼4층에는 입주기업의 업무공간과 회의실, 휴게공간, 오픈키친이, 5∼7층에는 카이스트 AI 대학원이 입주한다.


센터 4∼6층에는 입주기업과 카이스트의 연구원들이 자연스럽게 만나 소통할 수 있도록 '커뮤니티 계단'이 설치된다.


센터 공간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일반인과 교통약자 등이 모두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배리어 프리, BF)'으로 조성된다. 센터 설계안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의 BF 예비인증을 받았으며, 준공 후 본인증을 받을 예정이다.


김진팔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세계적으로 급속하게 성장하고 있는 AI산업과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업을 선제적으로 지원·육성하기 위한 지속적인 성장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양재R&D혁신지구에는 기술창업 육성 전문기관인 'AI 양재허브'가 2017년 개관해 현재 88개 AI 분야 스타트업이 입주해 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