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투자증권,디렉셔널과 손잡았다…개인도 직접 주식 대여·차입 가능

최종수정 2019.06.20 16:45 기사입력 2019.06.20 16:45

댓글쓰기

NH투자증권은 계좌관리, 공매도 서비스, 리스크 관리 등 지원

20일 낮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에서 정지원 디렉셔널 대표이사(왼쪽)와 안인성 NH투자증권 WM 디지털본부장이 '블록체인 기반 P2P 주식대차 서비스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NH투자증권 제공)

20일 낮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에서 정지원 디렉셔널 대표이사(왼쪽)와 안인성 NH투자증권 WM 디지털본부장이 '블록체인 기반 P2P 주식대차 서비스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NH투자증권 제공)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개인 투자자들이 개인 간 거래(P2P)를 통해 직접 주식을 대여하거나 차입하는 게 가능해졌다.


NH투자증권 은 디렉셔널과 '블록체인 기반의 P2P 주식대차 서비스 협력 및 디지털 자산관리 비즈니스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20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디렉셔널은 금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된 핀테크 기업이다. 블록체인 기반의 P2P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NH투자증권과 디렉셔널은 블록체인 기반 P2P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 개발을 위한 공동 컨소시엄 구성 및 서비스 활성화, 디지털 자산관리 비즈니스 등을 함께 추진한다.


디렉셔널의 P2P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는 개인 주식 투자자들이 직접 주식을 대여 또는 차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자가 디렉셔널 플랫폼을 통해 대차거래를 하면 NH투자증권은 계좌관리, 공매도 서비스, 리스크 관리 등을 지원한다.

기존에는 주식대차 시장에서 개인투자자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제한적이었으나, 해당 서비스를 통해 공매도에서 소외된 개인투자자들도 공매도 시장에 들어갈 수 있게 됐다.


안인성 NH투자증권 WM 디지털본부장은 "P2P 대차플랫폼에 참여하는 개인투자자들의 편의성 제고 및 투명하고 안전한 거래가 이뤄지도록 주식대차 플랫폼을 더욱 개선·강화해 갈 계획"이라며 "시장에서 NH투자증권이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의 선도적인 지위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