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바이로메드, 펀더멘털 이상없음…'분식회계' 등 사실무근으로 확인"

최종수정 2019.01.10 08:07 기사입력 2019.01.10 08: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하이투자증권이 9일 급락한 헬릭스미스 에 대해 "기초체력(펀더멘털)에는 이상이 없다"는 분석을 내놨다.

이 증권사 김재익 연구원은 10일 보고서를 통해 "9일 바이로메드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6.2%급락했다"며 "이와 관련해 분식회계 등 여러 루머가 돌았으나, 사실무근으로 확인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최근 1 개월 바이로메드 수익률은 31%로, JPM 헬스케어 컨퍼런스 발표에 대한 기대감으로 단기 급등했다"며 "이에 따른 차익실현 등 수급 관련 이슈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테마감리는 현재 진행형이다. 김 연구원은 "바이로메드에 대한 테마 감리는 현재 진행 중으로, 언제 마무리될 지는 미정"이라며 "감리 대상 회사에 대해 순차적으로 결과가 나오는 중이며, 최근 발표된 10개사의 경우 경징계로 마무리됐다"고 전했다. 앞서 금감원은 연구개발(R&D) 비용의 자산화 가능 단계를 신약은 임상 3상 개시, 바이오시밀러는 임상 1상 승인으로 제시한 바 있다. 김 연구원은 "현재 바이로메드의 핵심 파이프라인인 VM202-DPN, VM202-PAD 가 임상 3상 단계인 것을 감안하면, 심각한 회계문제로 확대될 가능성은 높지 않다"고 판단했다.

임상 일정에도 변동사항은 없다. 김 연구원은 "바이로메드의 임상 관련 스케줄은 변한 것이 없으며,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며, 주요 2개 파이프라인 일정을 전했다. ▲VM202-DPN: 4월 VM202-DPN 3-1 상 추적관찰 종료, 6월 VM202-DPN 3-1 상 종료, 6~9월 3-1 상 Full data 발표 ▲VM202-PAD: 상반기 RMAT 허가여부, 12월 임상 3상 종료, 내년 초 임상 3상 Full Data 확인 등이다.

김 연구원은 "JPM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바이로메드에 대한 빅파마의 반응은 긍정적으로 판단되며, 임상 3 상 데이터 확인 후 기술이전 진행 시, 제품판매 로열티는 기존 초기단계 기술이전과는 큰 차이가 나는 수준일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는 "바이로메드의 핵심 파이프라인이 올해 임상 3상을 종료할 예정인 가운데, 현재 주가 수준은 여전히 적정 가치보다 저평가돼 있다고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