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당, 7일 경제단체 초청 긴급 간담회...박용만·손경식 참석

최종수정 2019.01.06 15:38 기사입력 2019.01.06 15:38

댓글쓰기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4일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 참석,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4일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 참석,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자유한국당은 7일 오후 국회에서 '경제 비상상황 극복-무엇을 할 것인가'를 주제로 긴급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날 간담회에는 경제단체에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손경식 한국경총 회장,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장, 서승원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 등 주요 경제단체 회장단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당에서는 나경원 원내대표와 정용기 정책위의장이 참석한다. 김광림 소득주도성장폐기·경제살리기특위 위원장, 홍일표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 추경호 정책위 부의장과 주요 상임위 간사단도 참석한다.

한국당은 간담회 후 경제단체들로부터 경제활력회복을 촉구하기 위한 정책 건의서를 받고 이를 바탕으로 당 내 의사결정에 적극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한국당은 지난달 말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과도 간담회를 갖고 최저임금 인상 등에 따른 자영업계의 고충을 청취했다.
나 원내대표는 “경제비상상황을 극복하기위해 산업계 및 경영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자 긴급 간담회를 마련했다"며 "야당으로서 당연히 할 일을 그동안 소홀히 한 점이 있다. 앞으로 대안정당으로서 귀기울여 해법을 제시하는 정당으로서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