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채식주의자', 영미 주요 매체 선정 '올해의 책' 5위

최종수정 2016.12.25 15:09 기사입력 2016.12.25 15:09

댓글쓰기

한강 '채식주의자' 영문판.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강 '채식주의자' 영문판.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소설가 한강의 '채식주의자' 영문판이 미국과 영국의 주요 매체가 선정한 '올해의 책' 5위로 선정됐다.

25일(현지시간) 미국 온라인매체 쿼츠가 올해 미국과 영국 등 주요 매체와 빌 게이츠 등 유명인사가 선정한 36개의 '올해의 책' 목록을 취합한 결과 한강의 '채식주의자'가 11개 매체의 추천을 받았다. 올해 출간된 책 중 다섯 번째로 많은 추천을 받은 것이다.

앞서 '채식주의자'는 이달 초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10권'에 포함된 것을 비롯해 서평 전문지 퍼블리셔스위클리, 블룸버그통신, 잡지 엘르, 온라인매체 슬레이트 등에서도 '올해의 책'으로 꼽혔다.

퍼블리셔스위클리는 "점점 더 어두운 곳으로 깊숙이 파고드는 3부작 구성은 매우 훌륭하며 문장은 여운을 남기고 뇌리를 떠나지 않는다"며 "기발하고 전복적이고 잊을 수 없는 소설"이라고 평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채식주의자'를 추천한 다이애나 패럴 JP모건체이스 연구소 대표는 '채식주의자'를 "충격적이면서도 주목할 만한 소설"이라고 표현하며 "독자들이 불편한 질문들을 대면하게 한다"고 설명했다.
영국 소설가 필립 풀먼은 올해의 책을 꼽아달라는 NYT의 요청에 "맨부커 인터내셔널상을 받은 한강의 탁월한 소설 '채식주의자'에 소름이 끼치고, 마음을 빼앗겼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주요 매체들로부터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책은 콜슨 화이트헤드의 소설 '지하 철도(The Underground Railroad)'가 선정됐다. '지하 철도'는 무려 24개 매체의 선택을 받았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