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홈플러스, 고객ㆍ협력사와 손잡고 CSR 상품 프로모션 진행

최종수정 2016.12.14 11:27 기사입력 2016.12.14 11:27

댓글쓰기

매일유업ㆍ롯데주류 프로모션 상품 구매 시
판매액 1% 기부…‘착한 소비’ 이끈다는 평가

홈플러스, 고객ㆍ협력사와 손잡고 CSR 상품 프로모션 진행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홈플러스가 연말을 맞아 협력사, 고객까지 모두가 함께하는 사회공헌(CSR) 상품 프로모션 ‘나누는 것이 플러스다’를 개발해 농촌 지역 독거 어르신 돕기에 나선다.

홈플러스는 15일부터 오는 28일까지 협력사 매일유업, 롯데주류와 함께 나누는 것이 플러스다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나누는것이 플러스다는 기부금 매칭 그랜트 형식으로 진행되며, 기부금으로는 간단한 의료 용품 등으로 구성한 ‘나눔 플러스’ 박스를 제작해 농촌 지역 독거 어르신들에 전달한다.

홈플러스는 올 한해 풍성한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 왔다. 무엇보다 '상품 품질’과 ‘농가 성장’을 함께 지원하는 상생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최근 각 지자체와 ‘농식품 유통확대 및 농촌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MOU)’을 맺고, 우수한 국내산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여기에 자사 임직원들로 구성된 나눔 플러스 봉사단의 일손 돕기, 협력 농가들의 환경 개선, 소외계층 지원 등이 더해진 농촌 상생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확대 실시해 ‘농심(農心) 잡기’에 나섰다.

창립 초기부터 체계적으로 실시해온 임직원 봉사활동은 더욱 다양해짐과 동시에 참여도가 점점 높아져, 올해 나눔 봉사에 나선 임직원만 9000여명, 소요된 시간은 4만 여 시간에 달한다.
올해 확대된 농촌 상생프로그램에는 594명의 임직원이 참여, 각자의 재능을 살려 농가 일손 돕기, 독거 노인 주택 환경 개선, 마을 어르신 마실 버스 운영, 미용봉사, 벽화 그리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했다. 청양군, 인제군, 태안군 총 16개 마을에서는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10주간 주 2회 중식 제공 등 고령자 식생활 개선 사업을 펼치기도 했다.

강원 인제 귀둔리마을, 청양 중산리마을, 태안 정당리마을에서는 200여 명 임직원들이 김장김치 나눔에 팔을 걷어 부쳤다. 주민들이 재배한 배추, 고추 등을 구매해 담근 김치 약 3000포기를 132가구 농촌 독거 어르신들에게 제공했다.

그 밖에 환경과 나눔을 위한 활동들도 이어졌다. 국내 최대 규모의 어린이 공모전 'e파란 어린이 환경그림대회' 및 어린이 환경교육을 통해 환경을 제대로 이해하고 사랑하는 그린리더를 지속 양성하고 있다. 가족과 여성의 건강도 응원한다. 2012년 백혈병 어린이 지원을 시작한 이래, 613명의 환아가 수술비를 지원받았으며,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있다. 2014년부터는 유방암 예방 캠페인을 통해 현재까지 147명의 소외계층 환우에게 치료비를 지원했으며, 고객 및 협력사 5만 여명이 예방 교육을 받았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