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초구 10대 뉴스 1위 '서리풀페스티벌' 선정

최종수정 2016.12.13 07:48 기사입력 2016.12.13 07:48

댓글쓰기

1위 서리풀페스티벌, 2위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3위 금연정책 차지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지난 9월 개막돼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으며 서초구 전역에서 화려하게 펼쳐졌던 ‘2016 서리풀페스티벌’이 ‘서초구 한 해를 빛낸 10대 뉴스’ 1위에 선정됐다.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2016 서리풀페스티벌’,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사업’ 등이 ‘2016년 한 해를 빛낸 10대 뉴스'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구가 지난 11월30일부터 12월6일까지 7일간 구 홈페이지와 오프라인 투표 등을 통해 실시한 이번 10대 뉴스 선정에는 주민 1912명, 직원 630명 등 총 2542여 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구의 자체심사를 거쳐 선정된 20개 사업을 대상으로 1인 3표씩 복수로 선택하는 방법으로 진행됐다.

이를 구체적으로 보면 '한 해를 빛낸 10대 뉴스' 1위는 ‘한국의 에든버러 페스티벌’을 지향하며 반포대로, 세빛섬, 예술의전당 등 서초구 전역에서 시민들에게 다양한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했던 ‘2016 서리풀페스티벌’이 705표를 얻으며 차지했다.
서리풀페스티벌은 서초강산퍼레이드 등 60여개 프로그램에 25만여 명이 참여해 262억원의 경제효과를 창출하는 등 도심형 지역축제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서리풀페스티벌

서리풀페스티벌

썝蹂몃낫湲 븘씠肄

2위는 669표를 얻은 경부고속도로(양재-한남 IC 구간) 지하화 사업 이슈화 성공이 뽑혔다.

구는 교통체증과 지역단절, 환경문제 등 많은 문제점을 안고 있는 경부고속도로의 지하화 추진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서울 도시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간구조개편 타당성조사 연구’ 용역을 시행중이다.

또 지난 7월에는 한국도시설계학회 등 5대 학회가 참여하는 심포지엄을 개최, 11월에는 세계적인 석학들을 초청해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이 문제를 국가적 아젠다로 채택, 추진돼야 한다는 시민들의 공감대 형성이 상당히 이뤄진 것으로 풀이된다.

이외도 ▲담배소매점 간 입점거리기준 강화(50m → 100m), 금연구역 확대, 금연벨 설치 등 금연정책이 3위를 차지했다.

또 전국 최초 아버지들의 삶의 균형과 행복을 찾아드리기 위한 커뮤니티 문화시설 '아버지센터 설립'이 4위 ▲지속적인 발달장애인 일자리 창출로 장애인들의 경제적 자립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장애인 카페' 9개소 운영이 5위 ▲아이가 행복하고 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 조성을 위한 '국?공립 어린이집 11개 확충'이 6위로 그 뒤를 이었다.

▲7위는 쓰레기통 없는 정책의 일환인 신개념 아트형 '강남대로 재활용쓰레기통' 설치 ▲8위는 7년 연속 '서울시 대사증후군관리사업 최우수구' 선정 ▲9위는 주민과 기업들의 자율참여로 양재천을 친환경 생태하천으로 재탄생시킨 '양재천 종합정비 아시아 도시경관상 수상' ▲10위는 학부모들과 교육정책에 대해 속 시원한 소통으로 호응을 얻은 '서초 교육공감 스쿨톡' 소식이 각각 선정됐다.

이번 ‘16년 한해를 빛낸 10대 뉴스 선정은 문화와 교통, 도시환경, 주민건강, 보육 및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뉴스가 선정됨으로써 구의 고른 정책 추진 노력이 돋보였다.

서리풀페스티벌과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추진 등 굵직한 이슈에서부터 보육 및 교육정책 등 생활밀착형 행정에 이르기까지 숲과 나무를 아우르는 균형잡힌 행정으로 살기 좋은 서초 조성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조은희 구청장은 “올 한해 다양한 분야에서 구정에 협조와 성원을 보내주신 45만 서초구민들께 감사하다”면서 “새해에도 구민을 위한 신나는 변화를 주도하며 따뜻한 서초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발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