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계총수 청문회]최태원 회장 "80억 추가출연 요구, 부적절해 거절"

최종수정 2016.12.06 11:08 기사입력 2016.12.06 11: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최태원 SK 그룹 회장은 6일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청문회에 참석해 K스포츠재단 추가 출연과 관련, "80억원을 추가 요구받았지만 당시 계획이나 얘기가 부실했고 돈을 전해달라는 방법도 부적절해 거절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제가 직접 관여된 것도 아니고 당시 보고받은 사실도 아니"라며 "사후에 실무진에게 전해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펜싱, 테니스, 또 하나의 종목에 대한 육성을 필요로 한다는 명목이라고 전달받았다"고 덧붙였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