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철수 "내일 탄핵안 통과 최선 다 할 것"

최종수정 2016.12.19 21:59 기사입력 2016.12.01 15: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공동대표는 1일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 발의에 대해 "내일 탄핵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마지막 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며 "당(黨)을 떠나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 호소드린다. 이 역사적 순간에 정의로운 선택으로 민주주의를 기록하자"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탄핵안 발의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소집된 긴급 의원총회에 참석 "국민의당도 내일 탄핵안이 통과되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는 먼저 박 대통령의 4월 퇴진 및 6월 대선을 당론으로 정한 여당에 "새누리당은 탄핵을 거부하고 일방적으로 대통령 퇴진 일정을 잡았다. 새누리당은 그럴 자격이 없다"며 "그 동안 대통령의 퇴진약속, 아니면 탄핵이라는 국민들의 간절한 요구를 정면으로 부정한 행위"라고 강력 비판했다.

이어 안 전 대표는 "새누리당은 지금이라도 청와대의 요구가 아닌 국민의 명령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헌법적 절차인 대통령 탄핵절차에 적극 나서라"고 촉구했다.

안 전 대표는 당 소속 의원들에게도 "다양한 의견이 있는 것은 알지만, 탄핵안이 내일 통과될 수 있도록 포기하지 말고 최선을 다하는 데서 길을 찾아야 한다"며 "지금 국가를 위기에서 구하는 길은 오직 무너진 정의를 되찾는데서 시작된다"고 호소했다.
안 전 대표는 아울러 더불어민주당을 향해서도 "탄핵소추안은 발의자체가 목적이 아니라 토오가가 목적이다"라며 "민주당은 탄핵안이 실질적으로 통과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