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 혼자 산다' 모교 방문한 기안84, '복학왕 봉지은' 실제 모델 등장 눈길

최종수정 2016.10.22 13:28 기사입력 2016.10.22 13:28

댓글쓰기

기안84.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기안84.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나 혼자 산다' 미대 오빠 기안84가 모교를 방문했다.

2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웹툰 작가 기안84가 자신의 웹툰 '복학왕'에 필요한 수채화 작업을 위해 모교인 수원대학교를 찾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본격적인 작업에 앞서 구내식당으로 향했다. 배식을 기다리던 중 후배들이 다가와 "실례가 안 된다면 사진 한 장만"이라고 말을 걸자 흔쾌히 사진촬영에 응했고 주위의 뜨거운 관심을 덤덤히 받아들였다. 기안84는 "기쁘다. 언제 그런 대접을 받아보겠느냐. 내가 뭐라고"라며 내심 흐뭇해했다.

또한 ‘복학왕’ 주인공 우기명의 여자친구인 봉지은의 실존모델도 공개됐다. 자신의 후배 “봉지은”을 부르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본격적인 작업에 나선 기안84는 예상치 못한 자신의 그림 실력에 당황해 하면서 "예전에는 미대나온 남자라는 자부심이 있었다"며 "이제는 미술을 운동보다 더 못하는 것 같다. 그림이 줄었다"고 좌절했다.
후배들의 혹평도 이어졌다. 한 후배는 차마 그림에 대해 평가를 하지 못한 채 기안84의 사인이 멋있다고 돌려 말했고 또 다른 후배는 웹툰을 그리면서 수채화를 안 그리셨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