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키라' 이특 10년 만에 라디오 하차, 새 DJ는 FT 이홍기

최종수정 2016.10.03 12:41 기사입력 2016.10.03 12:41

댓글쓰기

이특 마지막 라디오 방송 후 팬들과 함께. 사진=이특 SNS 캡쳐

이특 마지막 라디오 방송 후 팬들과 함께. 사진=이특 SNS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슈퍼주니어 이특이 10년 만에 라디오 DJ에서 하차한다.

3일 이특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 쿨FM ‘슈퍼주니어의 키스 더 라디오’(이하 '슈키라') 하차 소감을 전했다.

이특은 “10년 2개월 함께 해줘서 고마워요. ‘슈키라’ 마지막 방송, 최대한 솔직한 모습으로 인사하고 싶었어요. 오늘 이렇게 비도 많이 내리고 마지막 곡 ‘미라클’이 이렇게 슬픈 노래일 줄이야”라고 아쉬움을 표현했다.

이어 “정말 모두 감사했습니다. 우리 멤버들, PD님과 스태프 분들, 모든 ‘슈키라’ 가족 분들이 계셨기에 우리 끈이 이어질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사랑합니다. 안녕”이라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이특은 ‘슈키라’ 초대 DJ로 지난 2006년 8월부터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이특의 군 복무 시절에는 슈퍼주니어 멤버 성민과 려욱이 프로그램을 이끌기도 했다. 하지만 바쁜 스케줄로 인해 지난 2일 방송을 끝으로 하차했다.
한편 이특이 물러난 DJ 자리에는 FT아일랜드 이홍기가 새 DJ로 합류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