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소기업 금융서비스 활용 높여야"

최종수정 2016.09.18 14:10 기사입력 2016.09.18 14: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기획재정부와 중소기업청은 19~21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2016 글로벌 중소기업 금융 포럼'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에는 독일 재무부·경제협력개발부, 중국 인민은행, 세계은행 등 총 150여개 기관에서 300여명이 참석한다.

참석자들은 전자결제혁신과 핀테크를 활용한 빅데이터와 리스크 관리, 중소기업 금융규제의 효과와 교훈 등 중소기업금융 관련 최신동향을 소개하고 여성중소기업 지원, 엔젤펀드, 벤처금융 등에 대한 모범사례가 공유한다.

그동안 주요20개국(G20)들은 중소기업의 금융서비스 활용을 높이기 위한 행동계획 마련, 포럼을 통한 각국의 정책경험사례 공유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지난 4~5일 중국 항저우에서 개최된 G20 정상회의에서는 'G20 중소기업금융 행동계획 이행체제'가 승인, 내년 G20 회원국의 행동계획 이행상황을 최초로 평가할 예정이다.
또 월드뱅크그룹의 국제금융공사(IFC) 주도로 이번 포럼에서는 중소기업금융에 대한 최신동향·경험·성공사례 공유 등을 통해 정부·금융기관·국제기구·기업 등이 연계된 중소기업금융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재부 관계자는 "정부는 중소기업금융 포럼 논의에 적극 참여해 중소기업금융 관련 최신동향을 파악하고 우리의 정책경험과 타국의 경험을 서로 공유해 향후 관련 국내 정책개발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