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붐샤카라카' 추석 안방 점령한 차은우, "자네가 있어야 잘 된다"

최종수정 2016.09.16 13:09 기사입력 2016.09.16 13:09

댓글쓰기

아스트로 차은우 구구단 김세정. 사진=KBS2 '붐샤카라카' 방송 캡쳐

아스트로 차은우 구구단 김세정. 사진=KBS2 '붐샤카라카'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붐샤카라카' 차은우가 추석 안방을 점령해 눈길을 끈다.

15일 방송된 KBS2 ‘웬만해선 이 춤을 막을 수 없다-붐샤카라카'에서는 구구단 김세정과 아스트로 차은우의 칼군무 커플댄스가 공개됐다.
두 사람은 트와이스의 ‘Cheer Up’을 추며 폭풍 애교 칼군무를 선사해 스튜디오를 미소로 전염시켰다.

특히 차은우는 굴욕 없는 기럭지를 뽐내며 춤을 췄고 역동적인 동작을 취하면서도 순수한 반달 눈웃음을 유지해 여심을 제대로 흔들었다.

출연자들은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차은우의 외모에 “어떻게 이렇게 생겼니?”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수근은 “자네가 잘돼야 우리 프로그램이 잘 된다”면서 계속해서 차은우를 챙겼다.

차은우는 방송 내내 엉뚱하고 허당끼 가득한 모습을 보여 반전매력을 선보였다. 전교회장 출신의 대표 엄친아 차은우는 2% 부족한 모습으로 여심을 자극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