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븐일레븐 "상품 구매 후 잔돈,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충전"

최종수정 2016.09.12 08:21 기사입력 2016.09.12 08:21

댓글쓰기

세븐일레븐서 상품 산 뒤 남은 잔돈,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충전
편의점 업계 최초 도입


세븐일레븐 "상품 구매 후 잔돈,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충전"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상품을 구매하고 남은 잔돈을 포인트로 충전하는 'NPay 잔돈 충전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이 네이버와 제휴를 맺고 시행하는 이 제도는 현금 결제 후 남는 잔돈을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충전해주는 서비스다. 온라인 쇼핑몰뿐만 아니라 디지털콘텐츠 구매에도 사용할 수 있다. 세븐일레븐에서 상품을 구매한 뒤 남은 잔돈에 대해 충전을 요청하고 네이버앱의 바코드를 보여주기만 하면 된다.

잔돈 충전 서비스는 카드 사용이 보편화되고 모바일 간편결제가 확대되면서 동전을 사용하는 소비자가 줄어든데 따라 도입됐다. 지난 2월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5년 지급수단 이용행태 조사 결과 및 시사점'에 따르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지급수단은 신용카드(39.7%)였다. 2014년 31.4% 비해 크게 증가한 수치다. 신용카드에 비해 지난해 현금 이용비중은 36.0%로 2.9p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은 ‘NPay 잔돈 충전 서비스’ 시행을 기념한 고객 감사 이벤트도 마련했다. 이달 한 달간 남은 잔돈을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충전하면 포인트가 2배로 적립된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