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암군 군서면 구림마을,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

최종수정 2016.09.02 14:18 기사입력 2016.09.02 13:02

댓글쓰기

영암군 군서면 구림마을,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

"제3회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지난 8월 31일 대전KT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제3회 행복마을 만들기 중앙 콘테스트’에서 구림마을(동구림리, 서구림리, 도갑리 통칭)이 경관·환경분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올렸다고 전했다.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는 마을 만들기 우수 사례를 발굴하고 성공 노하우를 공유하여 행복하고 활기찬 농촌마을을 만들기 위한 행사로 농림축산식품부·중앙일보 공동주최, 한국농어촌공사 주관으로 펼쳐졌다.

도 콘테스트와 현장합동평가 등 4단계 평가를 거쳐 분야별 5개 팀 총 30개 팀이 중앙 콘테스트에 진출하였으며 분야는 시군단위 마을만들기, 읍면단위 농촌운동, 마을단위 체험소득·문화복지·경관환경·농촌운동 총 6개 분야이다. 군서면 구림마을은 경관·환경분야에서 도 콘테스트 결과,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현장종합평가를 우수한 성적으로 통과하여 전국단위 콘테스트에 전남도를 대표해 참가하게 되었다.
영암군 군서면 구림마을,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

구림마을은 이번 행사 참여를 통해 타 지역의 마을만들기 사례를 학습하고 마을공동체 회복과 주민의 참여의지 및 자신감이 고취되었다고 전하며 내년 동 행사에 재도전을 다짐했다.

영암군 관계자는 "구림마을이 선의의 경쟁을 통해 지속 가능한 우수마을로 대외적인 인정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바라고 주도하는 행복한 마을을 만들기 위하여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