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후의 명곡' 전설의 그룹 룰라 등장…김희철 광팬 인증

최종수정 2016.08.07 00:00 기사입력 2016.08.07 00:00

댓글쓰기

룰라.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룰라.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불후의 명곡'에 전설의 그룹 룰라가 등장해 과거의 향수를 불러일으켰다.

6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룰라의 이상민, 김지현, 채리나가 출연해 변함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상민은 과거 김지현의 인기를 논하며 "당시 김지현에 대시하는 남자들이 내게 쪽지를 대신 전해달라고 했다. 그런데 사실 다 버렸다"고 깜짝 고백해 김지현의 눈총을 받았다.

룰라의 열혈팬임을 자청한 김희철은 즉석에서 룰라의 안무부터 숨겨진 명곡의 랩 파트까지 완벽하게 재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룰라 전 앨범의 발표 연도, 앨범명, 타이틀곡 등은 물론 룰라만의 에피소드까지 줄줄 꿰며 룰라보다 룰라를 더 잘 아는 모습을 보였다.

1994년 '100일째 만남'으로 데뷔한 룰라는 이후 '비밀은 없어' '날개 잃은 천사' '3!4!' 등 레게와 랩, 댄스를 접목한 신선한 음악과 퍼포먼스로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켰다.
한편 이날 '불후의 명곡' 룰라 편의 경연자로는 뮤지컬배우 최정원, 배치기&손승연, 스테파니, 박정아&갈릭스, 김희철&김정모&조미, 제국의 아이들&나인뮤지스, 멜로디데이까지 총 7팀이 출연해 전설의 노래들을 부활시켰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