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쿠데타 무산된 터키 주가 2.5% 급락…하락세 출발

최종수정 2016.07.18 18:40 기사입력 2016.07.18 18: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국제부 기자] 지난 주말 쿠데타 시도가 무산된 터키의 증시가 2.5% 급락하며 18일(현지시간) 개장했다.

이스탄불 100지수는 전거래일보다 2.5% 하락 출발했으며 한국시각 오후 4시 13분 현재 2.4% 내린 상태다. 이스탄불 100 지수는 지난 2주간 10% 이상 올랐다.

터키 리라화는 쿠데타가 일어났던 지난 15일에 달러 대비 5% 폭락했다가 이날 2.7% 상승했다.

라보방크는 "터키 자산이 단기적으로 취약할 것"으로 전망하며 "다만 쿠데타가 성공했다면 전면적인 투매세를 촉발했을 텐데 실패해 최악의 시나리오는 피했다"고 설명했다.
국제부 기자 i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