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준식 부총리 “'개·돼지' 막말 파문 나향욱, 중징계 포함 엄중 조치할 것”

최종수정 2016.07.11 16:12 기사입력 2016.07.11 16:12

댓글쓰기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 사진 = 아시아경제DB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 사진 = 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11일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나향욱 교육부 정책기획관의 '민중은 개·돼지' 발언 파문에 대해 입을 열었다.

이날 오전 이 부총리는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사과문을 발표하며 "어떤 상황과 이유에서건 공직자로서 부적절한 언행이었고 이 점에 대해서 어떠한 변명도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이 부총리는 "보고를 받고 해당 직원을 즉시 대기발령 조치했고 감사관에게 사건 조사를 철저히 하도록 지시했다"며 "중징계를 포함해 조사 결과에 따라 엄중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소속 직원의 부적절한 언행으로 국민의 마음에 큰 상처를 안겨 참담한 심정"이라면서 "이번 일을 계기로 직원들이 공직자로서의 올바른 가치관과 사명의식을 갖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향욱 기획관은 현재 고향인 마산에서 요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