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함부로 애틋하게’ 회당 40만달러, 중국에 팔렸다

최종수정 2016.07.04 09:38 기사입력 2016.07.04 09:38

댓글쓰기

KBS 2TV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수지. 사진=삼화 네트웍스, IHQ

KBS 2TV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수지. 사진=삼화 네트웍스, IHQ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KBS 2TV 수목드라마 ‘국수의 신’ 후속작 ‘함부로 애틋하게’가 한 회당 40만달러에 팔리는 것으로 전해졌다.

4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함부로 애틋하게’가 중국에 회당 40만달러에 팔린 것으로 4일 전해졌다. 우리 돈으로 약 4억6000만원에 팔린 셈이다.
‘함부로 애틋하게’가 이 같이 높은 가격에 판매된 배경으로 수지와 김우빈의 중국 내 인기 덕분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수지는 미쓰에이 활동으로, 김우빈은 2013년 방송된 ‘상속자들’로 각각 중국에서 상당한 인지도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KBS는 앞서 ‘태양의 후예’를 회당 25만달러에 중국에 판매한 바 있으며, 현재 사전 제작 중인 tvN드라마 ‘안투라지’도 회당 30만달러에 팔린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함부로 애틋하게’는 어린 시절 헤어졌던 두 남녀가 안하무인 톱스타와 비굴하고 속물적인 다큐 PD로 다시 만나 사랑하는 내용이다. 김우빈이 톱스타로 출연하는 가운데 수지가 PD 역을 맡는다. 오는 6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