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처리퍼블릭, 새 대표에 LG출신 김창호 전무 선임

최종수정 2016.06.21 08:50 기사입력 2016.06.21 08:50

댓글쓰기

정운호 대표 등기이사직에서 사퇴, 경영일선에서 물러나
신임 대표를 주축으로 사업을 재정비하고 기업 경영 정상화를 위해 노력

네이처리퍼블릭, 새 대표에 LG출신 김창호 전무 선임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네이처리퍼블릭은 이사회를 열고 경영 정상화를 위해 신임 대표이사에 김창호 전무(58·사진)를 선임했다고 21일 밝혔다. 정운호 대표는 등기이사직에서 사퇴하고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김 신임 대표는 지난 1984년 LG생활건강에 공채 입사한 뒤 더페이스샵 등을 거치며 화장품 업계에 30년 이상 몸 담은 전문가다. 특히 대기업과 함께 브랜드숍 채널의 태동기와 성장기를 두루 거치며 업계 전반에 대한 폭넓은 이해도와 유연한 조직 통솔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네이처리퍼블릭 관계자는 "경영 정상화를 위해 여러 방안을 다각도로 심도있게 검토하다가 내부 사정과 자사 브랜드 철학을 잘 아는 내부 임원을 신임 대표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김 신임 대표를 주축으로 국내 조직 및 브랜드 경쟁력을 재정비하고, 중국과 미국 등 주요 시장에서 세계 청정 자연 성분을 담은 메가 히트 제품을 앞세워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