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피투게더3' 박태준 “과거 연예인병 걸려…얼짱 프로그램 나가고 반성”

최종수정 2016.05.27 07:10 기사입력 2016.05.27 07:10

댓글쓰기

해피투게더 박태준 사진=KBS 캡처

해피투게더 박태준 사진=KBS 캡처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해피투게더3' 박태준이 부끄러웠던 과거를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웹툰 작가 박태준은 "연예인병에 걸렸던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날 박태준은 "연예인은 돈이라도 벌지, 난 거지였다"며 "그런데 슈퍼에 갈 때도 괜히 고데기를 하고 비비를 바르고 슬리퍼를 신으려다 운동화를 신고 깔창을 넣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땐 마음에 병이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박태준은 "케이블 TV 프로그램 '얼짱시대'에 나갔더니 나 같은 애들이 너무 많았다"며 "다 자기들이 원빈이더라. 그래서 '내가 저렇게 살았구나'라며 반성했다"며 부끄러웠던 과거를 회상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