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굿바이 싱글’ 김혜수 “곽시양은 온 몸이 근육…내가 다 만져봤다”

최종수정 2016.05.24 09:19 기사입력 2016.05.24 09:19

댓글쓰기

김태곤 감독, 황미영, 곽시양, 김혜수, 마동석

김태곤 감독, 황미영, 곽시양, 김혜수, 마동석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굿바이 싱글' 김혜수가 배우 곽시양의 몸매를 칭찬했다.

23일 저녁 7시30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된 영화 '굿바이 싱글'(감독 김태곤) 팬페스트 레드카펫 행사에는 김태곤 감독과 배우 김혜수·마동석·곽시양·황미영이 참석했다.
이날 김혜수는 극중 완벽한 곽시양의 몸매에 대해 "키도 너무 크고 군살이 하나도 없다. 온 몸이 근육"이라며 "내가 다 만져봤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곽시양은 '굿바이 싱글'에서 세상에서 가장 잘난 연하남 지훈 역을 맡았다.

'굿바이 싱글'은 톱 여배우 고주연(김혜수 분)이 본격적인 '내 편 만들기'에 돌입하며 벌어진 레전드급 대국민 임신 스캔들을 그린 영화로, 내달 29일 개봉한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