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소년 기획· 참여하는 어울림마당

최종수정 2016.05.24 08:00 기사입력 2016.05.24 08:00

댓글쓰기

21일 개막식 시작으로 11월까지 매달 2016 금천 청소년 어울림마당 열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금천구 청소년들의 꿈과 재능을 펼칠 시간이 왔다.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이달부터 11월까지 매월 셋째 주 토요일 금천구 대표 청소년축제인 금천 청소년 어울림마당을 개최한다.
구는 지난 21일 오전 11시 구청 광장에서 청소년 1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막식을 갖고 금천 청소년 어울림마당의 시작을 알렸다.

개막식행사에는 금천청소년수련관 청소년동아리연합회의 개막축하퍼포먼스, 힙합·댄스·풍물·치어리딩 등 청소년 동아리 공연이 펼쳐졌다.

또 비누와 팔찌만들기, 이동카페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선보였다.
5월 개막식을 시작으로 매달 파티, 공연, 경연 등 다양한 주제로 축제가 열린다.
청소년 어울림마당

청소년 어울림마당


6월18일에는 비보이, 방송댄스, 커버댄스 경연대회가 펼쳐진다. 7월16일은 중, 고, 대학교의 진로동아리 체험부스를 운영하고 학교연계를 통한 진로박람회를 개최한다.

8월20일에는 호러파티를 주제로 귀신의 집, 호러카페 등의 체험부스가 열린다. 9월24일에는 올해 청소년동아리 활동보고회 및 발표회가 열리고 마지막으로 11월19일에는 청소년가요제인 ‘금천SONG페스티벌’이 개최된다.

금천 청소년 어울림마당은 청소년이 기획하고 참여하고 즐기는 금천구 대표 청소년 축제다. 청소년으로 구성된 축제기획단이 직접 기획 및 운영을 진행한다.

이성재 교육지원과장은 “금천 청소년 어울림마당은 청소년 동아리들이 공연에 직접 참여해 꿈과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장”이라며 “지역사회와의 연계를 통해 다양한 볼거리와 정보를 제공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지역문화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